민 족 시 보

제811호 (97.2.11)


<톱뉴스>김 대통련에게 거액금 제공

<주장> 김영삼 대통련과 국회의원을 비롯한 한보비리 관련자는 국민 앞에 사과하고 공직에서 물러가라

<초점> 두 법 날치기 채결로 상황 악화

<활동 계획> 재일동포대중의 힘을 하데 모아 악법 철회투쟁을 적극 지원하자

<해설1> 권력형 부정부패 '한보사건'에 짙어가는 대통령 일가 관여설

<해설2> '자학적 사관 비판'에 숨겨진 일본 지도층의 굴절된 역사인식

<해설3> 노동관계법 개악 뭘 노리고 있는가(하)

<기사> '위안부문제'로 한일 의원 간담회

<독자의 소리> 노동자와 같은 마음으로 참여


[HOME] [MENU]